도로명 주소 나침반 앱 릴리즈

2014년부터는 관공서에서 의무적으로 도로명 주소를 사용해야 합니다. 기존의 익숙한 주소체계가 아닌 도로명 주소가 처음에는 어색하고 불편할 수 밖에 없습니다. 하지만 이 도로명 주소에는 분명 좋은 장점이 있습니다. 특히 도로명을 알고 있으면 보다 쉽게 내가 가고자 하는 목적지에 찾아갈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이러한 도로명의 장점을 십분 활용하기 위해 도로명 주소 나침반 앱을 릴리즈하였습니다. 가고자 하는 목적지의 ‘도로명 주소’만 알면 쉽고 빠르게 찾아갈 수 있는 앱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구글의 플레이스토어에서 ‘도로명 주소 나침반’이라고 검색해 사용해 보시기 바랍니다. 도로명 주소 나침반의 기능은 다음과 같습니다.

  • 현재 내 위치에서 가장 가까운 도로명 주소와 함께 나침반을 표시해 줌
  • 도로명 주소로 지정된 목적지까지의 선을 참조하여 걷다보면 빠르고 정확하게 목적지에 도착
  • 내가 이동한 경로를 kml로 저장할 수 있는 GPS Logger 기능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도로명 데이터는 안전행정부에서 제공하는 새주소 데이터를 사용하였습니다. GIS 분야에서 일을 함에도 길치인지라 늘 어디갈때 해매고는 하는 제가 직접 이 앱을 이용해 재밌고 정확하게 목적지를 찾아갈 수 있었습니다.

프록시 서버(Proxy Server)

보안에 대한 이슈로 인해 특정 서버에 어떤 요청을 해도 응답을 하지 않는 다음 그림과 같은 상황이 있습니다. 이런 경우는 방확벽에 막혀 있거나.. 서버에서 특정 IP에 대해서 응답을 하지 않는 경우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러한 상황이 발생하는 이유는 서버단에서 클라이언트인 사용자를 차단하기 때문입니다. 이럴 경우 서버가 차단하지 않는 별도의 서버로 우회하여 사용자가 요청에 대한 원하는 결과를 받을 수 있는데요. 이러한 구성은 다음과 같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즉, 사용자(User)가 직접적으로 Server에 요청을 날리지 않고 Server가 안전하다고 판단되는 Proxy Server를 통해 간접적으로 요청을 날리면 Proxy Server는 User 대신 실제 Server에게 요청을 날리고 그 결과를 대신 받아 다시 User에게 날려주는 것 입니다.

이게 상당히 쓸모가 있습니다. 저 같은 경우 어떤 프로젝트를 진행하면서 실제 서버가 특정한 장소 안에서만 접근할 수 있음으로 해서.. 결국 작업을 하려면 지정된 장소에 가서 작업을 해야할 상황이였는데요. 이에 대해서 Proxy Server를 두고 실제 서버에서 Proxy Server에 대해서 방화벽 차단을 해제해줄 것을 요청한뒤 어떠한 장소에서든 이 Proxy Server를 통해 실제 서버에 접근하여 작업을 할 수 있었습니다.

그 당시 제가 사용했던 Proxy Server는 GeoService-Xr이라는 공간서버였습니다. GeroService-Xr은 기본적으로 Proxy Server 기능을 가지고 있습니다.

아래의 코드는 실제 서버의 IP가 44.44.44.44이고 Proxy Server의 IP는 77.77.77.77일때를 예로 든 경우입니다. 즉, 저와 같은 경우 GeoService-Xr이 77.77.77.77에 설치되어 있는 것입니다.

호출이 성공적으로 완료되면 onRequestComplete 함수가 호출되고 실패하면 onRequestError 함수가 호출됩니다. onRequestComplete 함수는 다음과 같은 형태입니다.

위의 코드는 요청 결과가 JSON 형태일 경우에 대한 예입니다. 그리고 onRequestError 함수는 다음과 같은 형태입니다.

이상으로 프록시 서버에 대한 간단한 설명과 저와 같은 상황에서 어떤식으로 프록시 서버를 활용했지에 대한 예 였습니다.